창간 22주년 직업계수표

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게임 전문 현지화 스튜디오 ‘마리뮤’, 한국콘텐츠진흥원 ‘2021게임더하기’ 협력사로 선정

작성일 : 2021.09.10

 

[자료제공 = 마더네스트] 게임 전문 현지화 스튜디오 마리뮤(대표 김연주)는 자사가 한국콘텐츠진흥원의 ‘2021년 게임더하기’ 협력사로 선정되었다.

‘게임더하기’ 사업은 게임 개발사가 해외 진출 시 필요한 전문 서비스를 오픈마켓 형태의 전용 플랫폼인 ‘게임더하기’에서 직접 검색 및 조회하고, 포인트로 거래할 수 있는 사업이다. 국산 게임의 해외시장 직접 진출을 확대하고 중소 게임기업 역량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게임더하기’ 사업의 협력사로 선정된 ‘마리뮤’는 다양한 게임 분야에서의 경력을 가진 전문 인력을 보유하고 있다. 대표이사와 사업 총괄을 비롯하여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시아어, 유럽어로 이뤄진 총 5개의 전담팀의 70여 명의 임직원은 원어민 번역가, 리뷰어 등으로 활동한 전문가다. 이를 기반으로 한 높은 콘텐츠 이해도는 고품질의 현지화 작업으로 완성시키게 하는 주요 요소다.

‘We Connect the World!’라는 기업 비전 슬로건을 앞세운 ‘마리뮤’는 ‘Get the world to play your game!’라는 주요 키워드와 Positive Attitude(긍정적 태도), Flexible Attitude(유연한 태도), 그리고 Exactitude(정확성)을 핵심 가치로 두고, 언어와 현지화로 세계가 즐기는 콘텐츠를 만들고 있어.

‘마리뮤’와 함께하고 있는 파트너는 대형 개발사부터 인디게임 개발사까지 다양하다. 특히, 내부에 별도로 현지화 팀을 보유하지 않은 개발사라도 개발팀들의 의도를 빠르고 정확히 파악하고, 유연하게 협업하여 높은 품질의 현지화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풍부한 경험을 토대로 출시 및 피쳐드 과정에 필요한 요소까지 지원하고 있다.

마리뮤 김연주 대표는 ”마리뮤는 누구보다 높은 콘텐츠 이해도를 바탕으로 높은 완성도의 현지화를 지원하고 있다”라며, “작년부터는 게임뿐만 아니라 애플리케이션, 홈페이지 번역, 스포츠 공연 및 관련 콘텐츠의 자막 작업 등 다양한 분야로 사업이 확장됨에 따라 보다 많은 작품들을 만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게임조선 편집국 gamedesk@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