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22주년 직업계수표

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2021 LCK 서머 결승전 '담원 기아' 3:1 접전 끝에 우승! 통산 3연속 우승 달성

작성일 : 2021.08.28

 

2021년 하반기 리그 오브 레전드 한국 리그의 최강자를 가리는 '2021 LCK 서머' 결승전이 28일 17시부터 진행됐다.

2021 LCK 서머 결승전은 3회 연속 우승을 노리는 '담원 기아'와 10회 우승의 기록을 앞둔 'T1'의 맞대결로 이루어졌다. 담원 기아는 국내 리그뿐만 아니라 국제 대회에서도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명실상부 세계 최강 팀으로 거듭났으며, T1은 긴 부진을 딛고 다시 한번 부활하면서 LCK 최다 우승자의 자존심을 되찾은 팀이다. LCK 최고 기록을 가진 두 팀의 대결인 만큼 이번 대회는 국내외 많은 e스포츠 관계자들의 이목을 한 몸에 받았다.

■ 담원 기아 vs T1 담원 기아 승리

담원 기아 T1
KHAN CANNA

CANYON

ONER

SHOWMAKER

FAKER

GHOST

TEDDY

BERYL

KERIA

금지 챔피언

        

        

첫 경기의 초반 우세는 담원이 차지했다. 캐니언의 트런들이 점멸 없는 칸나의 그웬을 날카롭게 찌르며 선취점을 획득하고, T1의 추격을 따돌리며 오히려 페이커의 아지르까지 잡아내며 2:0을 만들었다. 이어서 6레벨을 달성한 쇼메이커가 캐니언과 함께 다시 한번 탑을 급습, 점수를 올리며 완벽한 우위를 가져갔다. 물론 T1도 가만있지 않았다. 첫 번째 전령을 두고 합류가 느렸던 담원 기아를 한 명씩 각개격파 하면서 2:2 교환에 전령까지 가져가며 초반의 불리함을 어느 정도 만회했다.

하지만 성장 차이를 뒤집긴 어려웠다. 탑에선 칸의 실수를 예리하게 잡아낸 칸나가 맞대결을 신청했지만, 이미 성장 차이를 크게 벌린 칸이 오히려 칸나를 잡아내며 3킬을 달성했다. 게다가이어지는 두 번째 전령 싸움에서 T1이 대패하면서 스코어는 9:3까지 크게 벌어진다.

이후에도 치열한 격전은 계속 이어졌다. 담원 기아의 갑작스러운 이니시를 페이커의 반격으로 T1이 이득을 보기는 했으나 담원 기아가 절묘한 타이밍에 바론을 획득, 한타에서도 대승을 거두며 경기의 우위를 가져간다. T1은 계속해서 페이커의 이니시로 바론을 가져가는 등 조금씩 이득을 보는 듯했으나 결국 세 번째 바론 싸움에서 잘 성장한 담원 기아에게 힘 싸움으로 눌리며 첫 번째 경기는 담원 기아가 승리를 거둔다.


성장 우위로 상대를 압살한 가두리 양식 = LCK 공식 채널 갈무리

■ 담원 기아 vs T1 담원 기아 승리

담원 기아 T1
KHAN

CANNA

CANYON

ONER
SHOWMAKER

FAKER

GHOST

TEDDY

BERYL

KERIA

금지 챔피언

        

        

첫 번째 경기부터 재밌는 밴픽이 성사됐다. 비원딜 직스를 꺼내든 담원을 상대로 T1에선 베인과 트런들 조합이 등장하고, 미드에선 카사딘과 르블랑의 대결이 성사됐기 때문이다. 탑에서는 다시 한번 카밀과 그웬의 재대결이 성사되며 보는 이로 하여금 높은 호응을 이끌어냈다.

담원은 첫 경기처럼 탑을 강하게 압박하며 상체 게임을 노렸다. 하지만 칸나의 그웬이 세 번 연속으로 1:1 교환을 가져갔고, 그 사이 T1이 미드 포탑까지 가져가며 한 발 앞서 나간다. 담원의 반격도 매서웠다. 점멸이 없는 베인을 노린 담원이 긴 추격 끝에 T1을 대부분 잡아내며 경기를 원점으로 돌린다.

승리의 행방은 또다시 바론에서 결정 났다. 바론을 시도하는 T1을 담원 기아가 잡아내며 바론과 탑, 바텀 억제기까지 가져간다. 결국 압도적인 힘을 보여준 캐니언과 칸이 T1을 차례차례 처치하며 담원 기아의 승리를 만들어낸다.


또 한 번 종횡무진 전장을 누비는 칸 = LCK 공식 채널 갈무리

■ 담원 기아 vs T1 T1 승리

담원 기아 T1
KHAN

CANNA

CANYON

ONER
SHOWMAKER

FAKER

GHOST

GUMAYUSI

BERYL

KERIA

금지 챔피언

        

        

3경기는 T1이 밴픽 단계부터 웃으며 시작했다. 라인전 단계부터 우위를 점한 T1은 8분 전령 시점에 담원 기아의 상체 세 명을 잡아내며 우위를 가져간다. 담원 기아는 T1의 바텀 다이브를 역으로 버티며 틈을 만드는 듯 보였으나 탑에서 칸나가 2:1 싸움에서 승리를 거두며 스코어를 6:2까지 벌린다.

T1은 담원에게 시간을 주지 않기 위해 바텀 억제기와 미드 억제기까지 강하게 밀어냈으나 담원 기아의 매서운 추격으로 전멸하는 피해를 입는다. 하지만 바론 앞 한타에서 T1이 승리를 거두며 그대로 게임은 T1이 가져간다.


그야말로 파죽지세를 보여준 양 팀 = LCK 공식 채널 갈무리

■ 담원 기아 vs T1  승리

담원 기아 T1
KHAN

CANNA

CANYON

ONER

SHOWMAKER

FAKER
GHOST

TEDDY

BERYL

KERIA

금지 챔피언

        

        

세 번째 경기를 빠르게 얻어낸 T1은 기세를 살려 네 번째 경기 초반부터 빠르게 담원 기아를 압박했다. 시그니처 픽이라고 불러도 좋을 칸의 제이스를 상대로 오랜만에 탑 그라가스를 선보이더니 탑을 연속적으로 압박해 스코어를 크게 벌렸다. 이 과정에서 담원 기아의 반격으로 쇼메이커의 1천 킬이 완성되기도 했으나 탑 타워와 오브젝트까지 가져간 T1은 속도를 멈추지 않았다.

담원 기아도 추격을 늦추지 않았다. 미드 타워를 끼고 일어난 한타 싸움에서 T1에게 승점을 따낸 담원 기아는 포킹을 앞세워 미드를 강하게 압박하며 드래곤까치 쟁취한다. 다음 드래곤 한타에서 담원 기아의 스킬들이 빗나가면서 T1이 경기를 가져가나 싶었지만, 칸을 노린 페이커의 공간 왜곡이 오히려 T1의 진영을 와해하는 역할을 만들면서 담원이 승기를 가져간다.

결국 T1의 빈틈을 빠르게 잡아낸 담원 기아가 T1을 전멸시키며 그대로 경기에 승리, 2021 LCK 서머 우승컵을 차지했다.


쇼메이커 1천 킬을 만들어낸 그림 같은 수정 화살 = LCK 공식 채널 갈무리

[성수안 기자 nakir@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성수안 기자의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