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22주년 직업계수표

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 글로벌 이벤트 대회 ‘월드 쇼다운’, 미국의 ‘DarkV’ 최종 우승

작성일 : 2021.08.09

 

[자료제공 = 컴투스]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가 지난 8일 개최한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이하 백년전쟁)의 글로벌 이벤트 대회 ‘백년전쟁 월드 쇼다운(Lost Centuria World Showdown, 이하 월드 쇼다운)’에서 미국의 ‘DarkV’가 최종 우승의 영예를 차지했다.

한국시간으로 오후 12시부터 시작된 ‘월드 쇼다운’에는 한국을 비롯해 북미, 유럽, 아시아 등 세계 여러 지역에서 선발된 8명의 선수들이 출전했다. 경기 내내 펼쳐진 치열한 접전과 역전의 드라마 속에 최종 1위는 ‘DarkV’, 2위는 한국의 ‘Mavking’, 3위와 4위는 각각 프랑스의 ‘MonkeyDLuffy’와 한국의 ‘Hyojoo’가 차지했다.

지난 예선 결과 2순위로 본선에 출전한 ‘DarkV’는 8강, 4강, 결승전에 이르는 전 경기 내내 강력한 실력을 뽐내며 최강자의 면모를 과시했다.

첫 번째 8강 경기에서 ‘DarkV’는 과거 아레나에서 만났을 때 한 번도 이겨본 적 없었다고 밝힌 ‘Makjay’를 상대로 3:1를 승리를 거뒀다. 이후 4강 경기에서는 8강에서 1순위 본선 진출자인 ‘Harley’를 꺾은 ‘Hyojoo’와 맞붙어, 역시 3:1로 승리하며 결승전에 진출했다.

최종 결승 매치에서는 ‘DarkV’와 한국의 ‘Mavking’이 격돌했다. ‘DarkV’는 광역 공격 몬스터인 ‘루쉔’을 필두로 강력한 공세를 펼치며 첫 세트를 승리로 이끌었다. 이어진 2세트에서는 역으로 ‘Mavking’이 ‘루쉔’ 덱을 들고 반격을 시도했으나, ‘DarkV’의 빠른 템포와 다채로운 전략 공격을 이겨내진 못했다. 이어진 3, 4번째 세트도 ‘DarkV’가 공격형 몬스터인 ‘라칸’ 등을 필두로 경기를 주도하며 결국 파죽지세의 4:0 최종 승리를 거뒀다.

글로벌 최강자의 자리에 오른 ‘DarkV’는 “정말 행운이라고 생각한다”며, “다른 선수들과 재미있게 플레이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고 우승 소감을 전했다.

한편, 글로벌 게임팬들이 참여하고 관전한 ‘월드 쇼다운’은 온라인을 통해 11개국 언어로 전 세계에 생중계됐으며, 짜릿하고 다채로운 전략 전투의 묘미를 선보이며 큰 호응을 얻었다. ‘월드 쇼다운’ 중계 영상은 대회 종료 후 하루 만에 약 150만 조회수를 기록했다.

컴투스는 이벤트 매치인 ‘월드 쇼다운’의 성공적인 개최를 토대로 향후 다양한 정기·비정기 대회를 지속하며 백년전쟁을 글로벌 대표 e스포츠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이번 ‘월드 쇼다운’ 대회 및 게임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백년전쟁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게임조선 편집국 gamedesk@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