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22주년 직업계수표

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컴투스, 데브시스터즈와 ‘쿠키런: 킹덤’ 유럽 시장 공략 위한 전략적 제휴 체결

작성일 : 2021.08.09

 

[자료제공 = 컴투스]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는 데브시스터즈(대표 이지훈, 김종흔)의 인기작인 ‘쿠키런: 킹덤’의 유럽 시장 공략을 위한 전략적 제휴 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프랑스, 독일, 스웨덴, 폴란드 등 유럽 24개국에서 ‘쿠키런: 킹덤’의 현지 서비스 지원 및 마케팅 업무 일체를 담당하게 된다. 국가별 원활한 라이브 서비스 지원과 로컬라이제이션 업무 전반, CS 및 커뮤니티 관리 등 종합적인 유저 케어를 실시하며, 브랜드 인지도 증진 및 시장 점유율 확대를 위한 로컬 마케팅도 총괄한다.

‘쿠키런: 킹덤’은 쿠키런 IP를 기반으로 한 RPG로 귀여운 캐릭터들의 수집의 재미와, 모험과 전투, 왕국 건설 등 다양한 플레이 재미를 갖춰, MZ세대를 필두로 선풍적 인기를 얻고 있다.

지난 1월 출시 후 국내 구글 플레이·애플 앱스토어·원스토어 무료 게임 인기 순위에서 모두 1위에 등극했으며, 매출 순위에서도 애플 1위, 원스토어 1위, 구글 2위에 올랐다. 또한 대만, 태국, 홍콩 등 글로벌 여러 국가에서 상위 매출 순위를 기록하며 우수한 게임성을 입증했다.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 등으로 유럽에서도 두터운 팬 층을 보유하고 있는 성공 노하우를 기반으로 ‘쿠키런: 킹덤’ 만의 재미 요소와 차별화된 게임성을 현지 게임 팬들에게 적극 알려 나간다는 방침이다. 데브시스터즈와의 유기적 협업을 통해 아시아 시장에서 이미 보여준 성과를 유럽 시장에서도 실현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이번 업무 제휴는 오랜 기간 파트너십을 유지해온 데브시스터즈와 투자 관계를 넘어 실제적인 비즈니스 협업을 추진하는 사례로서 의미가 더욱 크다.

컴투스는 데브시스터즈의 설립 초기인 2010년을 시작으로, 지난 2월 추가 투자를 실시하며 더욱 긴밀한 파트너십 체계로 발전했다. 특히 IP 및 사업 노하우를 공유하는 보다 적극적 형태의 협업이라는 면에서 상호 시너지가 극대화될 것으로 기대되며, 다양한 형태의 ‘윈윈(Win-Win)’ 사업 모델을 모색해 나갈 예정이다.

제휴 계약 체결식에 참석한 컴투스 송재준 대표는 “이번 계기를 토대로 데브시스터즈와의 협력 체계를 더욱 공고히 하고, 양사의 노하우를 접목해 글로벌 시장에서 또 하나의 성공 사례를 만들어가는 전략적 파트너로서 동반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으며, 데브시스터즈의 이지훈 대표는 "오랜 기간 동안 컴투스와 쌓아온 신뢰와 파트너쉽을 바탕으로 이번 유럽 진출 협업을 적극 추진하게 됐다. 이를 통해 쿠키런: 킹덤이 유럽은 물론 전세계 MZ세대들의 아이코닉 게임으로 더 크게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게임조선 편집국 gamedesk@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