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22주년 직업계수표

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엔씨소프트 '프로야구 H3', 최강삼성의 시작, 02' 시즌 선수 카드 등장

작성일 : 2021.07.07

 

엔씨소프트는 자사의 모바일 야구 매니지먼트 게임 '프로야구 H3'에 7월 1차 업데이트를 7일 적용했다.

이날 업데이트에서는 2002년 연도 선수 카드와 함께 EX등급 선수 3명이 새롭게 추가되었으며 그에 따른 신규 연감도 함께 선보였다. 신규 시즌 및 EX등급 선수 외에도 2002년 시즌 선수를 확정 획득할 수 있는 이벤트 스카우터를 오픈하고 2002년 시즌 선수를 등록해 조건을 만족하면 수준 높은 보상을 지급하는 컬렉션 챌린지를 진행한다.

또한 콘텐츠와 프로모션 신규 도전과제 이벤트가 진행되며 게임 내에서 이용자를 도와주는 매니저 '김희주'의 룩이 3종 추가됐다.

새롭게 선보이는 2002년 시즌에는 기아의 10코스트 올스타 장성호와 9코스트의 골든 글러브 김종국과 이종범, LG의 10코스트 올스타 이상훈과 8코스트 올스타 이동현, SK의 9코스트 올스타 페르난데스와 채종범 등이 있으며 두산의 9코스트 올스타 홍성흔을 비롯해 김동주와 박명환, 삼성의 10코스트 골든 글러브 이승엽과 9코스트 마해영, 진갑용, 브리또가 있다. 또한 한화의 10코스트 골든 글러브 송지만과 송진우, 현대의 10코스트 골든 글러브 심정수 및 9코스트 올스타 조용준 등을 눈여겨볼만 하다.

특히 2002년은 삼성이 압도적인 전력으로 정규 시즌과 포스트시즌 우승을 모두 휩쓸어담은 해로, 높은 등급과 코스트의 선수가 많이 포진돼 있다. 02 시즌의 LG는 높은 코스트의 마무리와 중계, 셋업 투수를 갖추고 있음에 따라 강력한 투수진을 구성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한화 또한 높은 전력의 선수가 고루 포진돼 있어, 큰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

신규 EX등급 선수로는 삼성의 02' 임창용과 한화의 02' 송진우 및 송지만이 있다. 임창용은 선발투수의 포지션으로 높은 체력과 제구, 변화구, 구위가 눈에 띈다. 한화의 EX등급 선발투수인 송진우는 구속을 제외한 모든 능력치가 매우 높게 설정돼 큰 인기를 끌것으로 보이며 우익수 송지만은 높은 정확도와 힘으로 클린업 라인에 힘을 보탤 수 있다.

02 시즌 선수 카드를 확정적으로 획득할 수 있는 신규 이벤트 스카우터는 02 이벤트 코인으로 이용 가능하다. 02 이벤트 코인은 데일리 서포트와 패키지 상품 구매 등으로 입수할 수 있다. 단, 02 이벤트 스카우터에 연도 콜업을 사용할 경우 다른 연도 선수가 등장할 수 있으니 유의해야 한다.

콜업 연도 아이템의 등급별 연도 범위도 변경됐다. 기존에 소지 중인 콜업 연도 아이템의 경우에는 업데이트 이후에도 동일하게 사용할 수 잇으며 05~08' 티켓과 06~09' 티켓, 12~15' 티켓, 13~16' 티켓, 15~20' 티켓, 17~20' 티켓의 경우에는 업데이트 이후에 더 이상 획득할 수 없다.

신규 상품으로는 데일리 서포트 3종과 프로모션 상품 6종, 그리고 김희주 매니저 룩 2종이 추가됐다. 데일리 서포트는 7월 1차 출석을 무료로 지급하며 고정 보상으로 선호구단 스카우터(이적불가)와 함께 매일 접속 때마다 다양한 아이템을 지급한다. 2002년 선수 출시 기념 출석은 매일 고정으로 02 이벤트 코인과 함께 스카우터 아이템을 받을 수 있으며 PT 지원 출석은 매일 10만 PT와 더불어 추가적인 PT를 제공한다.

프로모션 상품으로는 A급 장비 강화 패키지, GG 스카우터 패키지, 2002년도 선수 성장 패키지, 2002년도 출시 기념 패키지, 7월 1차 리빌딩 패키지, 7월 1차 팀 정비 패키지 등을 새롭게 선보였다.

김희주 매니저 룩은 '오프숄더룩'과 '러블리룩'이 있으며 오프숄더룩을 구매할 경우 A급 장비 팩을 1회 지급하고 28일간 매일 프리미엄 장비팩을 지급받을 수 있다. 러블리룩은 선수강화권 30개를 최초 1회 지급함과 동시에 28일간 매일 선수강화권 5개를 제공한다.

[이시영 기자 banshee@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이시영 기자의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