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업계수표

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MSI 지역별 그룹 및 조 편성 발표, MSI 우승 팀에 새로운 특전 부여

작성일 : 2021.03.31

 

[자료제공 = 스포티즌] 라이엇 게임즈는 31일 오후(미국 서부시간 기준) 오는 5월 아이슬란드의 레이캬비크에서 개최 예정인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이후 MSI)의 조 편성과 새로운 특전에 대해 발표했다.

MSI 대회 성격상 각 지역의 스프링 리그 우승팀이 출전하기 때문에 지역들의 플레이오프 결과가 나오기 전에 티어가 정해졌고 이에 따라 조 추첨 진행도 진행됐다.

12개의 지역은 다음과 같이 4개의 티어로 나누어졌다. 한국(LCK), 중국(LPL), 유럽(LEC)이 최고 티어를 받아 같은 등급으로 묶였고, 북미(LCS), 베트남(VCS), 동남아시아(PCS)가 다음 티어를 받았다. 터키(TCL), 독립 국가 연합(LCL), 라틴 아메리카(LLA)가 하나로 묶였으며, 일본(LJL), 브라질(CBLOL), 오세아니아(LCO)가 같은 티어로 묶였다.

각 지역의 티어는 2020 월드 챔피언십 등 지난 2년간의 국제대회 성적을 바탕으로 정해졌으며 이 등급을 바탕으로 각 팀은 조 추첨 소프트웨어를 사용하여 무작위로 각 조에 배정되었다.

그 결과 중국(LPL), 베트남(VCS), 독립국가연합(LCL), 오세아니아(LCO)가 A조에, 유럽(LEC), 동남아시아(PCS), 터키(TCL), 브라질(CBLOL)이 B조에, 한국(LCK), 북미(LCS), 라틴 아메리카(LLA), 일본(LJL)이 C조에 편성되었다.

지역별 대표 팀이 확정되는 시점은 지역별 정규 리그 플레이오프 일정에 따라 다르고, 최종 확정된 대표 팀들은 오는 5월 6일 아이슬란드 레이캬비크에 모여 MSI의 개막을 함께한다.

올해 MSI에서 우승한 팀이 속한 지역에는 월드 챔피언십 추가 시드가 특전으로 주어진다. 예를 들어 한국의 LCK가 MSI에서 우승할 경우, 기존에 주어지던 3장의 월드 챔피언십 출전권에 한 장이 더 주어지면서 총 4개 팀이 월드 챔피언십에 나갈 수 있다.

또한 MSI가 종료된 후 2021년 글로벌 파워 랭킹이 최종적으로 계산되며 순위가 가장 높은 지역에도 월드 챔피언십 추가 시드가 주어진다. 만약 해당 파워 랭킹 1위 지역이 MSI에서 우승할 경우 파워 랭킹 2위 지역에 추가 시드가 돌아간다.

한편, 2021 MSI는 5월 6일 목요일에 개막해 5월 23일 일요일에 막을 내린다. 출전팀과 중계 일정 등 자세한 정보는 4월 말에 공개될 예정이다.

[게임조선 편집국 gamedesk@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