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업계수표 원신DB

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라이엇 게임즈, ‘TFT 레전드컵: 갤럭시’ 성공적으로 마무리

작성일 : 2020.08.24

 

[자료제공 = 프레인] 라이엇 게임즈(한국 대표 조혁진)가 ‘전략적 팀 전투(TFT)’의 국내 최강자전인 ‘TFT 레전드컵: 갤럭시(TFT Legends Cup: Galaxies, 이하 레전드컵)’의 결승전이 23일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23일 잠실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무관중으로 진행된 레전드컵 결승전에서는 22일 진행된 최종 예선을 뚫고 올라온 2명과 지난 3번의 서킷 대회에서 결승 진출권을 따낸 6명이 맞붙었다. 그 결과 ‘팬더랑놀자’ 성윤후가 1위를 차지했고, ‘지보배’ 김휘강이 2위를 기록했다. 이들에게는 각각 상금으로 1,000만원과 500만원이 수여됐으며 올 9월 개최되는 국제대회 ‘TFT: 갤럭시 챔피언십’에 한국 대표로 참가할 자격을 획득했다.

‘팬더랑놀자’ 성윤후는 1, 2경기에서 꾸준히 상위권을 유지했다. 3경기에서 ‘검사’ 덱을 구성한 ‘팬더랑놀자’ 성윤후는 경기 막판 극적으로 3성 마스터이를 완성시켜 치열한 전투 끝에 1위를 달성하여 대회를 우승했고 ‘지보배’ 김휘강이 총점 21점으로 대회 2위를 차지했다.

‘팬더랑놀자’ 성윤후는 “하루 중 수면과 식사를 제외한 모든 시간을 투자해 연습에 매진했는데 노력한만큼 결과가 나와서 기쁘다”며 “e스포츠 강국이라고 불리는 한국의 이름에 걸맞게 더 열심히 준비해서 후회 없는 플레이를 하겠다”고 말했다. 2위를 차지한 ‘지보배’ 김휘강 역시 “대회를 준비하면서 내 플레이에 대한 확신을 가지는 데에 가장 많이 신경을 썼다”며 “국가대표 자리에 실력 있는 선수들이 많이 도전했는데 그 분들을 대표해 국제대회에 출전하게 된 만큼 꼭 좋은 결과를 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 둘은 9월 3일(태평양 표준시 기준) 개막하는 글로벌 대회인 ‘TFT: 갤럭시 챔피언십’에 한국 대표로 출전한다. ‘TFT: 갤럭시 챔피언십’은 한국을 비롯해 북미, 유럽, 중국, 일본, 라틴 아메리카, 브라질, 독립국가연합, 중동, 터키 등 전세계 10개 지역에서 각자 대회를 통해 선발된 16명의 선수가 총상금 20만 달러를 두고 경쟁하는 대회다. 코로나19로 인해 대회에 출전하는 선수들은 본인이 속한 지역에서 온라인으로 경기를 펼치게 된다.

한편, 레전드컵을 마지막으로 국내 공식 TFT 대회는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레전드컵에 앞서 지난 5월부터 총 3번의 서킷 대회가 진행된 바 있다.

[게임조선 편집국 gamedesk@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