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파 할렘 업데이트 이벤트 커뮤니티채용

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hot 검색

실시간 댓글 보기/숨기기

게임업계 말말말

icon_ms 조늘픔  |  2018-02-01 09:58  |  조회 446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보게된 게임업계 유명 인사들의 발언을 모아둔 글을 보게 됐습니다. 당시 그들의 말이 적중하기도 했지만 보기좋게 빗나가기도 했습니다.

 

시간이 지나고서 그들의 말을 다시 한번 읽어보니 발언자(회사)의 심경이 십분 이해되기도 합니다. 무모하기도 했던 그들의 말들. 게이머라면 흥미롭게 읽어보실 수 있을 것 같아 여기에 올려봅니다.

 

 

 

"굳이 예술을 어려운 것, 고상한 것으로 정의해야 할까요? 

 

저는 오히려 관객이 정해지거나 한정된 예술은 죽은 것이라 생각해요. 

 

반대로 대중음악을 즐기는 이들이든, 비디오 게임을 즐기는 이들이든 

 

누구나 자유롭게 즐기고 느낄 수 있는 것이 진짜 예술 아닐까요?" 

 

 

 

- 발타자르 옥시틀(프랑스의 게임개발자 & 예술가) - 

 

 

 

 

 

 

 

 

 

 

 

"세일은 게임의 가치를 떨어뜨린다." 

 

 

 

- EA - 

 

 

 

 

 

 

 

 

 

 

 

"게임이라는 게 ‘개발하고 끝’이 되기 쉬운 부분인데, 

 

실제로 서로 만나 개발자와 유저가 의견을 나누고 

 

함께 즐기는 것이 매우 중요한 것 같습니다." 

 

 

 

- 츠치모토 료조(몬스터헌터4 프로듀서) - 

 

 

 

 

 

 

 

 

 

 

 

"스마트폰은 스마트폰일뿐, 게임기가 될 수 없다." 

 

 

 

- 호리 유지(드래곤퀘스트 개발자) - 

 

 

 

 

 

 

 

 

 

 

 

"XBOX ONE을 설계할때 애초부터 하이엔드 그래픽을 목표로 두지 않았습니다." 

 

 

 

- 그렉 윌리엄스(XBOX ONE 엔지니어) - 

 

 

 

 

 

 

 

 

 

 

 

"Xbox 360은 앞으로 10년, 15년, 20년도 끄떡없을 겁니다." 

 

 

 

- MS - 

 

 

 

 

 

 

 

 

 

 

 

"XBOX ONE의 이름은 유일한 콘솔 게임기라는 뜻이다." 

 

 

 

- MS - 

 

 

 

 

 

 

 

 

 

 

 

"우리는 인터넷이 없는 사람을 위한 기기도 준비하고 있다. 그것은 XBOX360이다." 

 

 

 

- 돈 매트릭(MS XBOX 부문 대표) - 

 

 

 

 

 

 

 

 

 

 

 

"인터넷 끊기면 테더링으로 접속해라" 

 

 

 

- 필 해리슨(인터넷이 안되서 인터넷 체크가 힘들면 어떡하냐는 말을 듣자) - 

 

 

 

 

 

 

 

 

 

 

 

"우리는 소비자를 교육시켜야 한다." 

 

 

 

- Yusuf Mehdi(MS XBOX 마케팅 총담당자) - 

 

 

 

 

 

 

 

 

 

 

 

"XBOX ONE의 성능은 360의 40배" 

 

 

 

- 폴링톤(MS XBOX 부문 호주 대표) - 

 

 

 

 

 

 

 

 

 

 

 

"헤일로 같은 게임은 안 만든다." 

 

 

 

- 미야모토 시게루 - 

 

 

 

 

 

 

 

 

 

 

 

"내 아들이 재미있게 할 수 있는 게임을 만들고 싶었다." 

 

 

 

- 게이빈 무어(퍼펫티어 디렉터) - 

 

 

 

 

 

 

 

 

 

 

 

"스토리와 디테일을 결합해 플레이어가 주인공들의 이야기를 

 

같이 겪은 것처럼 느끼게 만드는 게 우리의 목표다." 

 

 

 

- 에릭 판갈리난(라스트 오브 어스 아트 디렉터) - 

 

 

 

 

 

 

 

 

 

 

 

"물론 요즘 카드배틀게임이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고 

 

다들 비슷한 장르를 만들고 있는 모습을 보면 

 

‘우리도 따라해야 하는 건 아닐까’라는 생각이 들기도 한다. 

 

하지만 장르의 한계나 인기 있는 장르를 의식하거나 

 

따라가지 않고 우리의 게임을 만들 수 있으면 좋겠다." 

 

 

 

- 소태환(네시삼십삼분 대표이사) - 

 

 

 

 

 

 

 

 

 

 

 

"즐겁게 만든 게임은 자연스럽게 멋진 게임으로 탄생된다." 

 

 

 

- 스즈키 유(버추어 파이터 개발자) - 

 

 

 

 

 

 

 

 

 

 

 

"Wii의 인기는 충동구매다." 

 

 

 

- SCE - 

 

 

 

 

 

 

 

 

 

 

 

"기본적으로 비디오게임은 쾌감, 공포 등 특정한 감정 하나를 증폭시킨다. 

 

하지만 영화나 문학 등에서는 특정한 감정 외에도 

 

여러 감정이 복합적으로 이뤄지는 걸 볼 수 있다. 

 

내가 게임을 통해 전하고 싶은 건 ‘살면서 느끼는 감정’이다. 

 

플레이 과정만 즐겁고 이후 쉽게 잊혀지는 게 아니라,

 

플레이 후에도 남아서 기억되는 그런 게임을 만들고 싶었다.

 

게임이 아닌 경험을 만들고 싶었다." 

 

 

 

- 데이비드 케이지(퀀틱 드림 대표) - 

 

 

 

 

 

 

 

 

 

 

 

"인도네시아에서도 게임은 엔터테인먼트로 본다." 

 

 

 

- 앤디 수라얀토(리토 대표) - 

 

 

 

 

 

 

 

 

 

 

 

"전국의 게임업계 종사자 분들께 자부심을 가지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 송재경(엑스엘게임즈 대표) - 

 

 

 

 

 

 

 

 

 

 

 

"시장조사? 그런 걸 뭐하러하나? 

 

닌텐도는 시장을 창조해 나갑니다. 

 

조사할 필요는 없겠지요." 

 

 

 

- 야마우치 히로시(닌텐도 명예 회장) - 

 

 

 

 

 

 

 

 

 

 

 

"만약 당신이 북미에서 5분 이상 선반에 놓여 있는 

 

PS3를 찾아 온다면 내가 1200불을 주겠다." 

 

 

 

- 잭 트래튼(SCEA 회장) - 

 

 

 

 

 

 

 

 

 

 

 

"몇몇 사람들이 과하게 초콜릿을 먹는다고 

 

정부가 초콜릿을 규제를 하는 것이 현명한 선택인가?" 

 

 

 

- 빅터 카슬리(워게이밍 대표) - 

 

 

 

 

 

 

 

 

 

 

 

"한국에서는 게임을 하는 사람들이 많지만 범죄로 이어지는 비율이 매우 낮다. 

 

게임이 폭력을 증가시키지 않는다고 이야기할 때 한국의 사례를 꼭 든다." 

 

 

 

- 맷 힉비(플래닛사이드2 디렉터) - 

 

 

 

 

 

 

 

 

 

 

 

"전 세계에서 한국이 가장 사업을 하기 힘든 나라다." 

 

 

 

- 마이크 모하임(블리자드 설립자겸 대표) - 

 

 

 

 

 

 

 

 

 

 

 

"게임은 이 시대 최고의 문화 컨텐츠라고 생각합니다." 

 

 

 

- 최정호(엔투플레이 대표) - 

 

 

 

 

 

 

 

 

 

 

 

"하위호환을 원한다면 당신은 정말 하위입니다." 

 

 

 

- 돈 매트릭(XBOX ONE 하위호환을 묻는 유저에게) - 

 

 

 

 

 

 

 

 

 

 

 

"PS3는 재앙 그 자체이며, 소니는 소비자와 개발자가 뭘 원하는지 모른다." 

 

 

 

- 게이브 뉴웰(밸브 사장) - 

 

 

 

 

 

 

 

 

 

 

 

"일본 게임은 끝났다." 

 

 

 

- 이나후네 케이지(록맨 개발자) - 

 

 

 

 

 

 

 

 

 

 

 

"난 이 매체가 아직도 거대한 가능성을 갖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괴짜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실제로 그것을 뒷받침하는 재료를 

 

구할 자금을 얻을 수 있었던 시기에 살 수 있었다는 것은 행운입니다. 

 

그러므로 난 성공하든 실패하든 이론상의 한계를 넘어 도전해야할 책임을 느낍니다. 

 

이 산업은 계속 혁신적 변혁을 필요로 합니다." 

 

 

 

- 윌 라이트(심시티 개발자) - 

 

 

 

 

 

 

 

 

 

 

 

"기존의 게이머와 새로운 게이머 모두가 쉽게 게임에 익숙해질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점이다. 

 

게임 패드가 어렵다고 느끼는 사람을 위해 선택한 것이 바로 TV 리모컨 형태였다." 

 

 

 

- 이와타 사토루(닌텐도 회장) - 

 

 

 

 

 

 

 

 

 

 

 

"PS3가 너무 싼게 아닌가 싶다." 

 

 

 

- 쿠라타기 켄(SCE 사장) - 

 

 

 

 

 

 

 

 

 

 

 

"당당하게 실패를 자랑하라! 빛이 보이지 않는 시대를 열기 위해서는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는 도전자이지 않으면 안된다. 

 

시대에 뒤떨어진 성공담에서 배울 것은 없다. 

 

자, 패자에게야말로 축복의 꽃다발을!" 

 

 

 

- 사카구치 히로노부(파이널판타지 개발자) - 

 

 

 

 

 

 

 

 

 

 

 

"요즘은 서양게임의 완성도가 일본게임보다 뛰어나다." 

 

 

 

- 미카미 신지(바이오하자드 개발자) - 

 

 

 

 

 

 

 

 

 

 

 

"우리는 성공하는 게임보다 튀어보이는 게임을 만든다." 

 

 

 

- 샘 하우저(GTA 개발자) - 

 

 

 

 

 

 

 

 

 

 

 

"PS3는 비디오 게임기가 아니다. 우린 그걸 게임기라고 하지도 않는다. 

 

가격은 공개할 수 없지만 비싸다는 건 확실하다. 

 

우리의 강력한 기술이 들어간 PS3가 

 

일반적인 가정이 원하는 가격대에 나올 수 없는 건 확실하다." 

 

 

 

- 구라타기 켄(SCE 사장) -

 

 

 

 

 

 

 

 

 

 

 

"비디오게임은 곧 망한다." 

 

 

 

- 송재경(엑스엘게임즈 대표) -

 

 

 

 

 

 

 

 

 

 

 

"창의성에서 가장 중요한것은 불확실에 대해 도전하는 것입니다." 

 

 

 

- 빌 로퍼(스타크래프트, 디아블로 개발자) -

 

 

 

 

 

 

 

 

 

 

 

"상식적으로 이따위 게임이 재미있을 리 없다." 

 

 

 

- EA(윌 라이트가 심즈1을 보여주자) - 

 

 

 

 

 

 

 

 

 

 

 

"게임의 재미는 그래픽과는 마치 관계없다고 하는 사람은 넌센스. 

 

텔레비젼 게임으로부터 영상, 음성, 인터랙티브성을 무시한채 

 

뒤에 남는 부분을 “게임성”이라고 부른다고 한다면,

 

그 “게임성”등으로 마작이나 서양 주사위, 

 

장기, 체스보다 깊고 재미있는 텔레비젼 게임은 없다." 

 

 

 

- 이타카키 토모노부(DOA 개발자) - 

 

 

 

 

 

 

 

 

 

 

 

"돈을 시궁창에 버릴 셈인가?" 

 

 

 

- 이나후네 케이지(록맨 개발자) - 

 

 

 

 

 

 

 

 

 

 

 

"드래곤퀘스트를 제외한 모든 RPG는 쓰레기" 

 

 

 

- 야마우치 히로시(닌텐도 명예 회장) - 

 

 

 

 

 

 

 

 

 

 

 

"킹덤하츠가 많이 팔린 게 화가 난다. 일본인은 바보다." 

 

 

 

- 미카미 신지(바이오하자드 개발자) -

 

 

 

 

 

 

 

 

 

 

 

"PS3에 하위호환은 없다. PS2 게임을 하고 싶으면 PS2를 사라" 

 

 

 

- SCEA 사장 - 

 

 

 

 

 

 

 

 

 

 

 

"현재 불가능이라고 느끼고 있는 것들의 90%는 사실 가능한 것들이다. 

 

그 나머지 10% 역시 기술과 시간을 통해 가능해진다." 

 

 

 

- 코지마 히데오(메탈 기어 솔리드 개발자) - 

 

 

 

 

 

 

 

 

 

 

 

"PS3의 목표 판매량은 2억대다." 

 

 

 

- 사토자키(PS3 개발자) - 

 

 

 

 

 

 

 

 

 

 

 

"버파는 낡았고 철권은 쓰레기다." 

 

 

 

- 이타카키 토모노부(DOA 개발자) - 

 

 

 

 

 

 

 

 

 

 

 

"게임은 쉽지 않으면서도 결국 게이머가 이겨야한다는 모순이 있다." 

 

 

 

- 시드 마이어(문명 개발자) 

 

 

 

 

 

 

 

 

 

 

 

"게임의 스토리는 포르노의 그것과 같다. 

 

존재는 해야 하지만 중요하지는 않다." 

 

 

 

- 존 카맥(둠 개발자) - 

 

 

 

 

 

 

 

 

 

 

 

"진동 기능은 구시대의 유물" 

 

 

 

- 필 해리슨(SCE 사장) - 

 

 

 

 

 

 

 

 

 

 

 

"세상이 알고 있는 한국의 이미지는 삼성, 현대 같은 대기업뿐만 아니라

 

온라인게임의 발상지라는 것 저의 모국인 벨라루스는 인구 1000만명의 작은 나라인데, 

 

게임을 통해 최소 7500만명의 유저들이 벨라루스라는 나라에 대해 알게 됐다." 

 

 

 

- 빅터 카슬리(워게이밍 대표) - 

 

 

 

 

 

 

 

 

 

 

 

"개발자들은 재미있는 게임을 만들고 싶어하지만, 

 

아이디어는 판매 잠재력으로만 평가받는다." 

 

 

 

- 타카하시 케이타(괴혼 개발자) - 

 

 

 

 

 

 

 

 

 

 

 

"요즘 게임계는 일정한 틀에 맞춰 게임을 개발하려고 한다. 

 

그리고는 그 틀에 맞지 않는 게임에게는 심한 비판을 한다. 

 

나는 그 방식을 혐오하고 싫어한다." 

 

 

 

- 미야모토 시게루 - 

 

 

새로고침

댓글 3이미지댓글 숨기기

  • icon_ms 해칫   2018-02-01 11:24
  • Jeffrey Kaplan(제플리 카플란, 오버워치 디렉터)

    But, surprise! Never say never.
    그런데, 짜잔! '절대'라는 건 없군요.

    -특정 캐릭터에게 절대적으로 불리하여 넣지 않겠다던 데스매치를 오버워치에 도입하면서
  • nlv170_5754 TheRogue   2018-02-01 12:25
  • 개소리 개많다

  • nlv145_5346 Balentine   2018-02-16 21:12
  • 편집하다만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