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업계수표 원신DB

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코딩 기술이 만드는 내일, NYPC 토크 콘서트 개최

작성일 : 2020.08.15

 

15일, 넥슨은 넥슨재단과 공동 주최하는 Nexon Youth Programming Challenge(이하 NYPC) 대회 개최를 앞두고 외부 인사들을 초청하여 강의를 듣고 질의응답을 진행하는 NYPC 토크 콘서트를 개최했다.

토크 콘서트는 첫 대회 이후 꾸준히 진행되고 있는 NYPC의 연례행사 중 하나로 지금까지 이은석, 남세동, 김동건, 이두희 등 프로그래밍 분야에서 두각을 드러낸 인물들을 연사로 초청하여 양질의 강의를 들을 수 있어 개발자의 길을 걷고자 하는 청소년들에게 인기가 높은 행사 중 하나였다.

이전까지는 공개된 장소에서 방청이 가능하고 실시간으로 질의응답을 진행할 수 있었으나 올해 NYPC 토크 콘서트는 코로나-19의 여파로 인해 온라인으로 녹화방송을 진행하며 질문지도 사전에 수리한 내용으로 진행했다.

첫날 일정에서는 비브스튜디오스의 '김성수', 아마존웹서비스(AWS)의 '서지혜', 상상텃밭의 '반병현', NXC아퀴스의 '김성민'이 차례대로 나와 강연을 했다. 

첫 주제는 '가상현실의 오늘과 내일'이었다. 지금까지 시청각 경험만을 제공하던 가상현실(Virtual Reality)은 기술 발전을 거듭하며 촉각, 후각, 온도까지 재현할 수 있게 되어 몰입도가 극대화되는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으며 비대면이 필요한 분야가 점차 확대되는 사회적 분위기에 따라 발전 속도가 눈에 띄게 올라갔기에 대중화를 준비해야 한다는 내용이었다.

 


물론 그에 따라올 기술의 남용이나 악용에 대한 법적 제한 등 제도적 장치 또한 필요하다 덧붙였다 = NYPC 토크 콘서트 갈무리

두 번째 주제는 'AWS와 제휴 기업들이 사용하고 있는 인공지능 기술과 이를 활용한 문제 해결 사례 소개'였다. 이를 통해 청강자들은 '이세돌 vs 알파고'로 알려진 구글 챌린지를 통해 '딥 러닝'이라는 명칭으로 더 유명해진 기계 학습(Machine Learning)의 개념을 다시 확인하고 어떤 구조로 이 기술이 학습하고 성장하는지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볼 수 있었다.


자동차의 자율 주행, 물류 창고의 완전 자동화, 차량 공유 서비스 등 머신 러닝은 이미 활발하게 쓰이고 있다 = NYPC 토크 콘서트 갈무리

세 번째 강연은 '사물인터넷(Internet of Things, IoT)를 이용한 농업 자동화'에 관한 이야기였다. 반병현 대표는 상상텃밭을 운영하면서 가장 오래된 산업에 가장 최신 기술을 접목하는 혁신으로 농업에서 겪을 수 있는 가장 큰 어려움인 변수 차단을 일궈내는 동시에 인력 소모를 줄인 사례를 소개했으며 육성시간 단축은 물론 더 나아가서는 판단과 예측을 통한 노하우의 자동화까지 꾀할 수 있다는 점에서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한 분야임을 설파했다.


기술의 발전은 더 쉽고 편한 업무 수행이 목적이다 = NYPC 토크 콘서트 갈무리

마지막 강연은 '재미의 시스템화'가 주제였다. 이전의 코딩은 직접 타이핑을 해서 원하는 데이터를 산출하는 원시적인 방식이었지만 지금은 이미 산출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또 다른 가치를 산출하는 것도 코딩으로 인정받는 시대가 됐으며 특히 게임 분야에서는 서버에서 얻을 수 있는 캐시, 데이터베이스, 채팅 등의 모든 데이터와 로직을 잘 분류, 관리하는 것만으로도 이전에 없던 새로운 것들을 만들어 충분히 성공할 수 있음을 주장했다.


김성민 대표가 강조한 5V의 가치 = NYPC 토크 콘서트 갈무리

한편, NYPC 토크 콘서트는 16일에도 4명의 연사를 초청하며 본 대회는 8월 28일부터 9월 6일까지 10일에 걸쳐 진행할 예정이다.

[신호현 기자 hatchet@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신호현 기자의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