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조주빈 인스타 팔로워 女 연예인 "확인해 보니 진짜, 토나와" 충격 (종합)

작성일 : 2020.03.24

 

 

이번엔 '박사방'의 운영자인 조주빈(25)의 것으로 추정되는 인스타그램 계정이 여론의 도마위에 올랐다. 

조주빈은 최근 인터넷 메신저인 텔레그램에서 여성 피해자들의 성 착취물을 제작하고 유포한 혐의로 논란을 빚고 있다.

문제가 된 해당 계정의 팔로워를 살펴보면 모모랜드 출신 연우와 신아영 아나운서, 배우 김하영, 배우 이다인 등 다수의 여자 연예인들이 포함됐다. 상황이 이렇다보니 해당 연예인들은 이번 파문에 대해 이번만큼은 참을 수 없다며 강한 불쾌감을 드러내고 있다.

연우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차단했습니다. 똥이 무서워 피하나. 더러워서 피하지. 여러분들 조심하세요"라고 했다. 

신아영 아나운서는 "토할 것 같다"라며 "오랜만에 제자에게서 연락이 왔다. N번방 운영자의 것으로 추정되는 인스타그램 계정이 나를 팔로잉하고 있으니 얼른 차단하라고. 확인해 봤더닌 진짜였다. 바로 차단했지만 찜찜한 기분은 쉽게 가시질 않네"라며 불쾌감을 표현했다. 

이다인은 "제가 팔로우 되어 있었다니 생각지도 못했는데 무섭다"고 전했다. 김하영 역시 "너무 소름 돋네요. 평범한 얼굴을 하고 우리 주위에 있었던 악마들. 꼭 법의 심판을 받길 바란다"며 분노했다. 

조주빈은 2018년 12월부터 이달까지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박사방'이란 제목의 비밀방을 운영하면서 아르바이트 등을 미끼로 미성년자 16명을 포함한 74명의 여성 피해자를 유인, 얼굴이 드러난 나체사진을 받아내 성 착취물을 찍도록 협박하고 이를 '박사방'에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25일 오전 8시께 조씨를 검찰에 송치하면서 그의 얼굴을 공개하기로 했다.  

[이승우 기자 press011@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이승우 기자의

SNS
공유

댓글 1

  • nlv89 reversee2
  • 2020-03-27 21:23:44
  • 차단이야 본인 맘이라지만 본인인게 확실하지도 않은 마당에 이런 제목의 기사는 좀 어떨까 싶네요.

    진짜 조주빈 본인 아이디란게 아니라, 의심되는 계정이 진짜 자기를 팔로우하고 있었다는 내용인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