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바툰

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액션스퀘어, 모회사 와이제이엠게임즈 상주 건물로 본사 이전 한솥밥

작성일 : 2020.03.23

 

[자료제공 = 액션스퀘어] 액션스퀘어(대표 김연준)가 본사를 모회사 와이제이엠게임즈(대표이사 민용재)가 있는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으로 이전했다고 20일 공시했다.

액션스퀘어 관계자는 “와이제이엠게임즈와 같은 공간에 상주하면서 물리적인 거리를 줄이고 긴밀한 협업을 통해 게임 사업 시너지를 극대화할 계획이다”며 “양사가 보유 중인 유명 IP를 활용해 다양한 장르의 게임을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모회사 와이제이엠게임즈는 모바일 게임인 ‘삼국지 블랙라벨’을 지난 2018년 출시해 서비스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삼국지 인사이드’를 출시해 인기몰이 중이다. 액션 게임의 명가 액션스퀘어는 ‘블레이드’ IP를 활용한 ‘블레이드 for kakako’, ‘블레이드2 for kakao’, ‘삼국블레이드’ 등의 다수의 모바일 액션 게임을 흥행시킨 바 있다.

액션스퀘어는 올해 대표 인기작인 ‘삼국블레이드’의 해외 시장 진출을 준비 중에 있다. 올해 상반기 내에 일본과 중국을 비롯한 글로벌 마켓에 ‘삼국블레이드’를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내부적으로 서비스 중인 게임 외에 신작 개발에 대한 논의도 진행하고 있다”며 “모회사 와이제이엠게임즈와 적극적인 협업과 해외 시장 진출을 통해 올해는 실적 턴어라운드에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게임조선 편집국 gamedesk@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