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위메이드 2019년 연간 및 4분기 실적 발표

작성일 : 2020.02.12

 

[자료제공 = 위메이드] 위메이드(대표 장현국)는 12일 2019년 연간 및 4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한국채택국제회계기준(K-IFRS)적용 연결 재무제표 기준 2019년 연간 매출액은 전년 대비 약 11% 감소한 약 1136억원, 영업손실 약 69억원, 당기순손실 약 266억원으로 집계됐다.

4분기 실적은 매출액 약 241억원, 영업손실은 약 27억원을 기록했다.

2020년 위메이드는 지식재산권 침해 적극 대응 및 라이선스 사업 확대 '미르의전설' IP 신작 모바일게임 3종 개발, 블록체인 기반 게임 플랫폼 및 신작 출시 등 신사업 추진에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위메이드는 지난 12월 중국 법원에서 '왕자전기', '전기패업모바일' 등의 저작권 침해 소송에서 승소를 했고, 킹넷, 37게임즈, 셩취게임즈(前 샨다게임즈)와 중재 등 주요 소송들이 현재 절차적 과정을 마무리 하고 판결을 기다리고 있다.

중국의 라이선스 사업은 소송 결과에 따라 '미르의전설'에 대한 권리를 보다 확고히 구축하고, 사업을 확장하며,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또한, 신작 모바일게임 '미르4', '미르M', '미르W'는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한국 서비스와 중국 시장에 탄력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여러 방안을 준비중이다.

더불어 신사업에서도 자회사 위메이드트리의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 ‘위믹스(WEMIX)’ 런칭을 시작으로, '크립토네이도for WEMIX', '전기H5 for WEMIX등 블록체인 게임의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 

[게임조선 편집국 gamedesk@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