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상아탑의 현자들' 정보 더 풀었다! 리니지2Mc의밤 동시 접속 3.5만 달성

작성일 : 2020.01.09

 


리니지2Mc의 밤 3회 = 공식 스트리밍 갈무리

엔씨소프트는 9일 리니지2M 공식생방송 '리니지2Mc의밤' 3회를 진행했다.

3회에서는 금일 공개된 '상아탑의 현자들' 업데이트와 관련해 김남준 개발 PD 특별 게스트로 입장해 입장해 다양한 소식을 전해주고 유저들이 궁금해하는 내용을 직접 답변해 눈길을 끌었다. 업데이트 페이지나 간담회를 통해 발표된 내용 외에도 리니지2M 유저가 올린 질문 글, 그리고 방송을 시청 중인 플레이어의 답변에 대해 실시간을 피드백을 주기도 했다.


김남준 개발 PD = 공식 스트리밍 갈무리

특히, 이날 방송은 오렌 업데이트와 맞물려 방송 동시 접속자가 35,000명을 넘어서는 기염을 토하기도 했다.

이하는 김남준 개발 PD가 방송 중에 진행했던 Q&A 관련한 내용이다.

Q. 현재 마지막 메인 퀘스트를 완료 시 오렌 지역 퀘스트가 70레벨 제한으로 뜬다. 오렌 업데이트와 함께 레벨이 조정되나?

A. 사실 오렌 지역 퀘스트 레벨 제한 70은 오렌 업데이트까지 달성할 수 없는 수치로 만들어 둔 것이다. 오렌 업데이트와 함께 바로 진행할 수 있도록 레벨 제한이 풀릴 예정이다.

Q. 오렌 지역은 속성이 중요하다고 들었는데, 속성 반지만 착용하면 스펙이 낮더라도 수월한 사냥이 가능한가?

A. 오렌 지역은 일단은 기란 다음 지역인 만큼 어느 정도 스펙은 되어야 한다. 속성은 사냥을 수월하게 해주는 방법이다. 추가로 속성 외에도 스킬 저항에도 신경을 쓰면 도움이 될 것 같다.


1월 22일 만나볼 수 있는 콘텐츠 = 공식 스트리밍 갈무리

Q. 상아탑에 대해 좀 더 자세한 소개 부탁한다.

A. 상아탑은 4층으로 구성된다. 최초로 잉크 아이템을 보상으로 얻을 수 있고, 이를 통해 원하는 스킬북을 만들 수 있을 것이다.

Q. 혈맹 콘텐츠의 추가 계획이 있나?

A. 리니지의 꽃은 혈맹인 만큼 업데이트 계획이 있다. 혈맹 레이드가 추가될 예정이다. 또한, 동맹 혈 간의 의사소통을 위한 동맹 채팅도 지원할 예정이다.

Q. 지팡이 클래스 스킬 중 '플레임스트라이크'가 대상을 막론하고 피해가 들어간다. 이를 인지하고 있나?

A. 사실 광역기의 경우 리니지 초창기부터 이어져오던 콘셉트였다. 광역 공격인 만큼 좀 더 조심히 사용하라는 의미인 셈이다. 하지만 이러한 콘셉트가 너무 과거 콘셉트이기도 하고, 현재 즐기고 있는 유저는 이러한 부분을 이해하고 있지 않아 계속해서 고려 중에 있다.

Q. 새로운 보스 몬스터는 몇 명 정도 도전하면 되는 수준으로 만들었는지 궁금하다.

A. 이번 보스 몬스터는 전투 중 사망할 경우 해당 스펙을 가진 부하 몬스터로 생성되는 만큼 무작정 많은 인원이라고 유리하지 않을 것이다. 그래서 몇 명으로 가능하다고 말씀드리기는 어려울 것 같다.

Q. 보스 몬스터나 오렌 지역에서는 새로운 아이템이 나오나?

A. 리니지2에서는 보스마다 고유한 장신구를 드롭하는 등의 불문율 같은 룰이 있었다. 이번 보스 역시 강력한 고유 아이템을 드롭할 것이다. 다만, 아직 오렌 지역은 밸런스 튜닝 중이므로 자세히 말씀드리기는 어렵다.

Q. 오렌 지역이 업데이트되면 새로운 아이템도 나온다고 들었는데 그럼 컬렉션도 추가되나?

A. 컬렉션은 하나의 보상과도 같은 개념이다. 오렌 지역이 추가되면 컬렉션도 추가될 것이다.


Q&A 이후에는 늘 진행하던 퀴즈쇼와 캐릭터 레이드, 강화 이벤트 등을 진행하며 분위기를 돋우기도 했다. 이벤트에 따라 전체 서버 보상이 지급되기도 했으며, 서버별 보상을 확정하기도 했다.


캐릭터 레이드 이벤트 = 공식 스트리밍 갈무리


+5, +7, +9, +11 강화 이벤트 = 공식 스트리밍 갈무리

한편, 방송 중에 공개된 쿠폰은 이날 오후 10시까지만 입력이 가능했으며, 전체 서버 보상은 금일 11시 59분까지 받을 수 있다. 마지막으로 서버별 보상은 취합 후 따로 지급될 예정이다.

[이정규 기자 rahkhan@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이정규 기자의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