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달빛조각사, 무한 사냥 동력! 랭커가 'HP/MP흡수' 옵션에 주목하는 이유는?

작성일 : 2019.10.22

 

카카오게임즈(각자 대표 남궁훈, 조계현)의 모바일 MMORPG 달빛조각사 이용자들 사이에서 '흡수' 옵션이 사냥 시 필수 옵션으로 떠오르고 있다.

해당 옵션은 공격 데미지에 비례해 HP 및 MP를 흡수하는 효과를 가지고 있으며, '무한 사냥'이 가능할 정도로 좋은 효율을 보여줘 이용자들 사이에서 큰 이슈가 되고 있다. 예를 들어 HP 및 MP 2% 흡수 옵션이 붙은 아이템을 착용하고, '강타' 스킬을 사용해 몬스터에게 1000 데미지를 가하면 20만큼의 HP와 MP가 회복되는 효과다. 레벨업을 위한 자동사냥 과정에서 HP 및 MP 물약은 적지 않은 재정적 부담이 될 뿐만 아니라 상당한 무게를 차지하기 때문에 많은 이용자가 '흡수' 옵션을 노리고 있다.


20의 MP를 소모해 27을 회복 = 게임조선 촬영

특히 주목받는 옵션은 MP 흡수다. HP 흡수 옵션에 비해 쉽게 얻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HP 물약보다 MP 물약이 비싸기 때문에 해당 옵션을 사용하면 많은 물약값 절약이 가능하다. 게다가 중급 이상 스킬은 최소 20 이상의 MP가 소모되는데 골드로 구입 가능한 최고 등급 물약인 '상급 MP 회복 물약'은 고작 MP 180만 회복시켜줘 회복 효율도 나쁘다. 물론 하루 500개까지 살 수 있는 '최상급 MP 회복 물약'은 최대 MP의 20%를 회복시켜주지만 개당 1,300원으로 상급 물약의 2배가 넘는 가격을 보여준다. 또한, 스킬 중엔 애매한 시전 모션으로 사냥에 적합하지 않은 것도 있어 많은 이용자가 스킬 레벨을 초급까지만 올리거나, 극단적으로는 평타만 사용해 사냥하는 이용자도 있다.

MP 흡수 옵션은 이러한 포션 소모를 극단적으로 줄여줘 쾌적한 스킬 사냥을 가능하게 만들어 준다. 스킬을 중급으로 승급시킬 경우 MP 소모량이 급격하게 늘어나지만 그만큼 높아진 데미지 덕분에 MP 물약 없이도 스킬을 마음껏 사용해도 MP가 마르지 않는다. 단, 자신의 무기가 10강 이하라면 최소 2% 이상의 흡수 옵션을 확보해야 중급 이상의 스킬을 사용해도 MP가 모자라지 않는다.

MP 흡수 옵션은 방패 및 옵션석, 일부 장비에서 획득 가능하다. 가장 쉽게 구할 수 있는 옵션은 혼돈의 입구 던전 보스가 주는 '호르간 장갑'와 '그림자 장갑'이다. 특히 '하수도 미로' 보통 난이도에서 나오는 호르간 장갑의 경우 MP 흡수 옵션이 최대 2%까지 붙으며, 희귀 등급이라 비교적 쉽게 나온다. 또한, 해당 던전의 경우 입장 레벨 48이기 때문에 난이도가 낮아 빠르게 클리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호르간 장갑은 희귀 등급으로 비교적 쉽게 구할 수 있다 = 게임조선 촬영

HP 흡수 옵션이 붙은 '호르간 목걸이'와 '그림자 목걸이'는 레이드 보상 상자에서 일정 확률로 등장하기 때문에 MP 흡수 옵션보다 구하기 힘들다. 가장 높은 확률을 보여주는 호르간 목걸이도 등장 확률이 2%에 불과하며, 그림자 목걸이는 '카모샤의 상자'에서 0.1% 확률로 등장한다. 왕국의 증표 교환을 통해 일반 상자보다 각종 아이템 등장 확률이 높은 '향상된 보스 상자'를 구입할 수 있지만 호르간 목걸이는 3%, 그림자 목걸이는 0.15%로 확률이 크게 높지 않다.

대신 구하기 힘든 만큼 사냥 시 탁월한 효과를 보여준다. 보통 레벨업 시 주로 피격 대미지 100 전후의 사냥터를 찾게 되는데 HP 흡수 옵션을 사용하게 되면 스킬 몇 번으로 회복 가능하다. 또한, 가한 데미지에 비례해 회복량이 늘어나기 때문에 높은 공격력을 보유한 캐릭터는 평타 몇 번으로 회복한다. 


리플리 상자에서 얻는 호르간 목걸이 = 게임조선 촬영

호르간 및 그림자 장비 외에 다른 장비에 흡수 옵션을 부여하고 싶다면 해당 효과를 가진 옵션석이 필요하다. 해당 옵션석은 매우 낮은 등장 확률을 보여주며, 무한 사냥이 가능한 2% 이상의 옵션은 희귀 등급부터 등장하기 때문에 구하기 어렵다는 단점이 있다.

[성수안 기자 gamedesk@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성수안 기자의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