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샌프란시스코 쇼크, 2019 오버워치 리그 우승

작성일 : 2019.09.30

 

[자료제공 =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세계 최초 도시 연고제 기반 메이저 글로벌 e스포츠 리그인 오버워치 리그(Overwatch League™) 2019 시즌 우승의 영광은 샌프란시스코 쇼크(San Francisco Shock)가 차지했다.

한국시간 9월 30일(월) 새벽 4시, 미국 펜실베니아주 필라델피아 ‘웰스 파고 센터(Wells Fargo Center)’에서 개막한 오버워치 리그 2019 시즌 그랜드 파이널(Grand Finals)에서 샌프란시스코 쇼크가 밴쿠버 타이탄즈(Vancouver Titans)를 세트 스코어 4대 0으로 격파하고 우승상금 110만 달러(약 13억 2천만원)와 오버워치 리그 챔피언십 트로피의 주인공이 됐다.

오버워치 리그 2019 시즌 그랜드 파이널은 웰스 파고 센터를 가득 메운 만원 관중의 뜨거운 열기와 함께 화려한 막을 올렸다. 그래미 어워드(GRAMMY award) 수상 경력의 유명 프로듀서 겸 DJ 제드(JEDD)가 개막 무대를 수놓았다. 그랜드 파이널은 한국을 포함한 190개 국가에 트위치를 통해 생중계됐으며, 미국 내 ABC 방송 중계 등을 합산, 전 세계 수백만명 이상이 TV 및 온라인 채널 등으로 시청했다.

정규시즌 1위는 물론, 시즌 플레이오프에서도 전승을 기록한 밴쿠버 타이탄즈의 아성과 플레이오프 첫 패배 후 치른 전 경기에서 4대 0으로 상대를 압도하며 그랜드 파이널에 오른 샌프란시스코 쇼크의 기세가 대립했다. 두 팀 모두 한국 기자단과의 사전 인터뷰에서 압승을 자신하며 팬들의 기대감과 긴장감을 높였다. 경기 초반 팽팽한 기싸움이 이어졌지만, 결과는 샌프란시스코 쇼크의 압도적 승리. 샌프란시스코 쇼크는 이날 승리로 첫 우승의 영예와 함께 시즌 플레이오프 내내 이어온 ‘4대 0 도장 깨기’에 방점을 찍고, 오버워치 리그 출범 시즌부터 활동한 팀의 자존심도 세웠다. 

대회 종료 후 발표한 그랜드 파이널 MVP에는 샌프란시스코 쇼크의 'ChoiHyoBin' 최효빈(돌격)이 선정됐다. 작년 ‘Profit’ 박준영(런던 스핏파이어) 선수 수상에 이은 2년 연속 한국인 MVP 등극으로 그 의미가 크다.

아쉽게 준우승에 머문 밴쿠버 타이탄즈는 상금 60만 달러(약 7억 2천만원)를 차지했다.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Overwatch Contenders™ Korea)를 제패한 기세를 몰아 전원 한국인 라인업으로 올 시즌 오버워치 리그에 진출한 밴쿠버 타이탄즈는 시즌 내내 막강한 실력을 과시하며 전 세계 오버워치 팬들에게 존재감을 확실히 각인시켰다.

이로써 지난 2월 개막한 오버워치 리그 2019 시즌은 7개월간의 긴 여정을 마무리했다. 상금 총액 500만 달러를 두고 전 세계 연고지를 대표하는 20개 팀 간의 치열한 경쟁이 펼쳐진 오버워치 리그는 올 시즌 한층 더 팬 친화적인 모습과 함께 수 많은 멋진 장면을 연출하며 전 세계 팬들을 사로잡았다. 

오버워치 리그 2020 시즌은 ‘홈스탠드(Homestand, 각 팀이 돌아가며 자신의 홈 경기장에서 다른 팀들을 초청해 여러 차례의 경기를 진행)’ 방식의 전격 도입은 물론, 각 지역 팬들의 경기 관람 및 응원에 최적화한 스케줄로 매주 주말 시합을 펼칠 예정이다. 시즌 개막은 2월 9일(일), 뉴욕 엑셀시어(New York Excelsior)와 댈러스 퓨얼(Dallas Fuel) 각각의 홈 경기장에서 연고지 팬들의 열띤 응원 속에 치러진다. 오프시즌이 시작하는 내일부터는 2020 시즌 팀 로스터 구축을 위한 이적 기간(Signing Window)이 열린다.

한편, 오는 10월 9일(수)에는 오버워치 컨텐더스 세계 패권을 놓고 자웅을 겨루는 오버워치 공식 국제 대회인 ‘오버워치 컨텐더스 건틀렛(Gauntlet)’이 상암동에 위치한 e스타디움 기가 아레나에서 개막한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오버워치 리그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오버워치 리그 최신 소식은 OverwatchLeague.com 외에 공식 Twitter, Facebook, Instagram, YouTube에서도 확인 가능하다.

[게임조선 편집국 gamedesk@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