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SWC 2019’ 아시아퍼시픽컵 선수 라인업 최종 확정

작성일 : 2019.08.26

 

[자료제공 = 컴투스]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글로벌 e스포츠 대회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9(SWC 2019)’의 마지막 그룹 스테이지인 대만∙홍콩 지역 경기를 지난 24일(현지시각기준) 개최하고 아시아퍼시픽컵 본선에 진출할 선수 선발을 완료했다.

컴투스는 이로써 지난 7월 초부터 아메리카컵∙유럽컵∙아시아퍼시픽컵으로 나눠 진행했던 ‘SWC 2019’ 예선∙그룹 스테이지를 모두 마무리하고, 각 지역컵 본선에 진출할 선수 라인업을 최종 확정했다.

올해 ‘SWC’는 월드결선을 향한 마지막 관문인 각 지역컵에 앞서, 예선과 본선 사이에 ‘그룹 스테이지’ 단계를 새롭게 추가하고 지역컵에 오를 선수 선발 과정을 더욱 확대했다.

아메리카컵∙유럽컵에 이어 마지막으로 라인업을 정비한 아시아퍼시픽컵은 지난 3일부터 한국, 일본, 동남아∙기타지역, 대만∙홍콩지역 순으로 4주 간의 그룹 스테이지를 진행하고 쟁쟁한 실력자를 선별해 왔다. 특히 지난해 상위 랭커들에게 승리한 신흥 강자들의 활약이 두드러진 만큼, 이들이 맞붙게 될 아시아퍼시픽컵에 대한 기대감도 한층 높아지고 있다.

한국에서는 지난 해 월드 챔피언을 꺾고 그룹 스테이지 1, 2위를 차지한 ‘LUCKYGOD’과 ‘PERR’가 올해의 다크호스로 주목 받으며 가장 먼저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고, 일본에서는 첫 해 현지 본선 우승자였던 UT10과 ‘YUUUKI’가 지난 ‘SWC 2018’ 월드결선 진출자를 상대로 승리해 주목 받았다.

동남아시아 및 기타 지역 선수가 참여한 세 번째 그룹 스테이지에서는 지난 해 기타 지역 본선 1위에 올랐던 호주 지역 선수 ‘DILIGENT’가 베트남 지역 선수 ‘LUU VU’와 함께 아시아퍼시픽컵에 진출하게 됐으며, 대만∙홍콩 지역에서는 ‘SWC 2018’ 월드결선 준우승자 ‘LAMA’와 3년 연속 ‘SWC’ 참가자 ‘DONALD’가 대표로 선발돼 다시 한 번 ‘SWC’ 세계 챔피언 자리에 도전하게 됐다.

이들은 오는 9월 28일 타이페이에서 개최되는 아시아퍼시픽컵 무대에 올라 월드결선을 향한 대결을 다시 한번 펼친다. 아시아퍼시픽컵은 미주 및 유럽을 제외한 전 지역 선수들이 참가하는 지역컵인 만큼, 3장의 월드결선 진출 티켓이 부여될 예정이다.

한편 글로벌 e스포츠 대회 ‘SWC’는 전 세계 ‘서머너즈 워’ 팬들의 뜨거운 호응 속에 3년 연속 개최되고 있다. 세 개 지역컵으로 나눠 전 세계를 대상으로 전개되고 있으며, 월드 챔피언을 선발하는 마지막 월드결선은 오는 10월 26일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된다.

아시아퍼시픽컵 그룹 스테이지를 비롯해 ‘SWC 2019’의 전 경기 영상은 ‘서머너즈 워’ e스포츠 유튜브 공식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게임조선 편집국 gamedesk@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