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모티프, ‘대항해시대 오리진’ 개발 인재 채용

작성일 : 2019.07.31

 

[자료제공 = 라인게임즈] 라인게임즈 (대표 김민규)의 개발 관계사 주식회사 모티프 (대표 이득규)가 오픈월드 MMORPG ‘대항해시대 오리진’ 개발에 함께할 인재를 채용한다고 31일 밝혔다.

모집 분야는 ▲프로그램(서버, 엔진) 및 ▲기획(시스템), ▲아트(UI/UX, 콘셉트, 3D 애니메이터)이며, 직군별 지원 자격 및 사내 복지제도, 기업 정보 등에 대한 세부 내용은 모티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모티프는 지난 2017년 ‘게임으로 더 나은 세상을 만들자’는 비전을 바탕으로 설립 됐으며, ‘삼국지 조조전 Online’ 및 ‘테일즈위버 에피소드1’ 디렉터를 지낸 이득규 대표 등 전문 개발인력으로 구성돼 있다.

한편 ‘대항해시대 오리진’은 라인게임즈와 코에이테크모게임즈(이하 코에이테크모, 대표 코이누마 히사시)의 공동 사업 개발 계약에 따라 대항해시대 시리즈 출시 30주년을 맞는 오는 2020년 서비스를 목표로 현재 모티프 및 코에이테크모가 공동 개발을 진행 중이다.

이 게임은 16세기 전 세계 주요 국가의 항구와 대양 항로를 배경으로, 중세 특유의 문화를 최신 언리얼엔진을 활용해 리얼하게 구현한 것이 특징이며, 모바일을 비롯해  PC(Steam) 플랫폼을 통해 국내 및 글로벌에서 서비스 될 예정이다.

모티프 이득규 대표는 “’대항해시대 오리진’에 대해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지원을 기다리고 있다”며 “역량 있는 분들과 함께 보다 즐겁고 훌륭하게 ‘대항해시대 오리진’을 개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게임조선 편집국 gamedesk@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