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조 이벤트

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게임과 웹툰의 콘텐츠 융합 기대", 2019플레이엑스포 미디어데이 개최

작성일 : 2019.05.02

 


오창희 경기콘텐츠진흥원 원장 = 게임조선 촬영

2일 경기콘텐츠진흥원은 2019 플레이엑스포(PlayX4)의 목적과 목표, 행사 구성에 대해 설명하는 '2019 플레이엑스포 미디어데이'를 성남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진행했다.

9일부터 12일까지 4일간 고양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9 플레이엑스포'는 중소 게임기업의 홍보와 마케팅, 네트워킹, 판로개척 지원을 목적으로 하며, 이번 플레이엑스포에서는 '2019 경기국제웹툰페어'를 세계 최초로 개최하게 된다. 또, '경기 국제 e스포츠대회-월드 e스포츠 챌린지 2019'도 함께 펼쳐진다.

2019 플레이엑스포의 목표는 확실하다. 행사를 통해서 수출계약 1억 달러를 달성하고 참가사 550개사 및 관람색 10만명을 바라보고 있다고 전했다.
 


발표 중인 김창주 게임산업팀장 = 게임조선 촬영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B2C의 경우 중소기업 특별관인 '스페이스X'를 확대 운영하고 유저 친화형 연관 행사로 '네코제X블리자드' 및 '레트로 장터'를 개최한다. 또 장르 및 플랫폼별 e스포츠 대회를 운영한다. 크리에이터 마케팅 플랫폼인 트위치 라이브쇼도 펼쳐진다.

B2C 전시회에 참여하는 업체로는 LG 유플러스, LG전자, 소니, SEGA, 트위치, 유니아나, 엔젤게임즈 등 국내외 200개 기업이 있다.

B2B에서는 국가관, 그업 독립관을 확대 운영하고 대만, 이란, 태국,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의 국가관 및 기업 독립관을 확대 운영하고 차세대 플랫폼인 블록체인, VR/AR B2B 공동관을 운영한다. B2B 수출상당회에서는 중국, 태국, 인도네시아, 베트남, 이란, 터키, 미국, 독일 등 22개국이 참가한다.

경기 국제 e스포츠 대회도 주목해볼만 하다. 총 2400만원 상당의 상금으로 펼쳐지는 e스포츠 대회는 리그오브레전드, 배틀그라운드, 카트라이더가 주요 종목이 있다. 이외에도 2019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시즌1 플레이오프가 열리며 ROX'n ROLL 철권 월드투어 한국 마스터티어, 위닝 일레븐 2019 유니아나 컵 결선, 인디게임 e스포츠 대회도 선보인다. 넥슨 크레이지파크 in 경기는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e스포츠 페스티벌 프로그램으로, 넥슨의 가족 친화형 IP를 활용해 다양한 콘텐츠를 즐기는 것도 가능.

플레이엑스포 2019의 개막식은 9일 오전 10시 30분에 킨텍스 7홀 로비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소니인터렉티브엔터테인먼트코리아 '안도 테츠야' 대표 이사, 블리자드코리아 '전동진' 대표, 넥슨 '김정욱' 부사장 등이 자리한 가운데 진행될 예정이다.
 


함께 진행되는 경기국제웹툰페어 = 게임조선 촬영


국내 최초로 개최되는 경기국제웹툰투어는 10일부터 12일까지 플레이엑스포 2019와 함께 선보이는데, 국내 웹툰기업 41개사 및 웹툰작가 52명, 총 400여 부스의 규모로 열린다. 경기국제웹툰페어는 웹툰 생산자와 구매자 간의 만남의 장을 마련하는 것이 목적이다.

주요 행사로는 웹툰 작가사인회와 토크콘서트, 공개아카데미강좌, 웹툰 영화상영, VR웹툰 만들기 등 일반관람객이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특히 10일, '제카y'의 사인회를 시작으로 'HI-DOUNG',' 전선욱', '곽백수', '석정현' 국내 5명의 인기 웹툰 작가들의 사인회가 준비됐다.

토크콘서트는 '형민우', '이제' 작가 및 '송일관' 감독을 초청해 진행하며, 웹툰 플랫폼 '버프툰'으로 웹툰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엔씨소프트는 공식후원사로 행사에 참여해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하고 수상작품을 전시할 예정이다.

웹툰의 해외 진출을 위해 국내외 유명 바이어를 초청하고 수출상담회를 운영한다. 중국의 대표 웹툰 플랫폼 콰이칸을 비롯, 텐센트, 아이치이 등이 참여하며 일본에서는 카도카와, 카카오 재팬, 태국에서는 코미코, 욱비 등이 참여할 예정이다. 또한, 웹툰 기반 2차 콘텐츠 활성화를 위해 각종 국내 드라마 및 영화, 게임 개발사가 참여한다.

이외에도 예비 웹툰 작가 등의 일자리 창출 및 산업 관계자들을 위한 비즈니스 장의 무대가 마련될 예정이다.
 


질의응답 시간 = 게임조선 촬영


마지막으로 이날 미디어데이에서는 경기콘텐츠진흥원 '문성길' 본부장, '김현미' 매니저, '오창휘' 원장, '김창주' 팀장과 함께 킨텍스 '김성현' 팀장, '양주윤' 팀장, 경기도 콘텐츠산업 '안치권' 과장이 자리해 질의응답을 진행했다.

먼저 서울에서 킨텍스를 방문하는 관람객을 위해 강남과 합정, 구로, 판교 등 4개 주요 거점으로 해서 셔틀버스를 운행할 계획과 함께 특히 강남과 합정의 경우는 지난 해에 비해 셔틀버스를 2배로 확충해 접근을 용이하도록 할 것을, 지스타와의 차별성에 대해서는 중소게임 기업을 대상으로 함에 따라 이들을 돕고, 양보다는 질적으로 잘 갖춰진 행사로 게임산업을 육성 및 발전시나갈 계획임을 밝혔다.
 


답변 중인 김성현 킨텍스 팀장 = 게임조선 촬영

 
구체적으로는 중소기업 지원 확대가 주요 목적인데 이번 플레이엑스포에서는 스페이스X관을 열어 경기의 핵심 중소기업을 선별해 참여시킨다. 또, B2B관을 통해 해외 수출 지원을 강화해 수출계약추진 1억 달러를 달성하는 등 국가적 차원으로 확대하는 것이 차별점이라 할 수 있다.
 


추가 답변을 하고 있는 오창희 원장 = 게임조선 촬영


국내 문화 콘텐츠는 고부가가치를 가지고 있기에 게임 외에도 웹툰 등을 결합하는 것도 플레이엑스포만의 강점이라고 할 수 있다고 전했다. LG유플러스는 대규모 부스를 통해서 5G 기술을 선보이게 되는데, VR 및 AR을 통해 게임 플레이 및 유명 연예인과 1:1 데이트 즐기는 콘텐츠가 마련돼 있으니 많이 체험해달라고 밝혔다.
 


웹툰과 관련된 질의응답을 진행중인 김현미 매니저 = 게임조선 촬영


끝으로 다양한 콘텐츠가 융합돼 있는 킨텍스 거리에 방문해 다양한 문화 체험을 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정규 기자 rahkhan@chosun.com][이시영 기자 banshee@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이시영 기자의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