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한돌, 바둑 AI 토너먼트…한국 바둑 산업을 위한 다면 참가할 수 있을 것

작성일 : 2019.01.23

 

(왼쪽부터) 송은영 GB기획팀 팀장, 박근한 NHN엔터테인먼트 기술연구센터 이사, 이창율 게임AI팀 팀장 = 게임조선 촬영

NHN엔터테인먼트는 바둑 AI ‘한돌’의 릴레이 대국 ‘프로TOP5 VS 한돌 빅매치’의 마지막 대국을 앞두고 기자간담회를 개최해 이번 대국에서 활용된 인공지능 ‘한돌’을 대중에게 소개했다. 

‘한돌’은 ‘한게임바둑’의 기보를 기반으로 개발된 1.0버전과 인간의 기보를 활용하지 않는 2.0버전으로 발전된 인공지능이다. 이를 바탕으로 지난 12월부터 국내 바둑 프로 기사와의 대국을 진행한 ‘한돌’은 다른 프로 기사들을 꺾고 마지막 신진서 9단과의 대국을 진행한다.

박근한 NHN엔터테인먼트 기술연구센터 이사, 이창율 게임AI팀 팀장, 송은영 GB기획팀 팀장은 질의응답을 진행해 ‘한돌’과 ‘한게임바둑’에 대해 보다 상세한 정보를 공유했다. 

이번 간담회를 통해 ‘한돌’이 2.1까지 버전이 향상된 것을 발표하기도 했다. 2.0버전과 2.1버전의 차이점에 대해 이창율 팀장은 “딥러닝 기술은 데이터의 싸움으로 얼마나 데이터를 빠르고 정확하게 만들어 내는 가의 차이가 있다. 바둑 AI의 기력이 높아지려면 모델의 성능도 높아야 되지만 시뮬레이션을 많이 할 수 록 많은 수를 볼 수 있게 된다. 2.1버전은 이런 점에서 차이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또 ‘한돌’ 기반으로 개발된 AI 기술을 다른 분야에도 활용하는 것을 목표로 발표한 바 있다. 이런 기술은 게임에도 적용할 수 있음을 질의응답을 통해 전했다. 직접적으로 장기와 같은 보드 게임에 바로 적용 가능하며, 활용한다면 퍼즐 게임에도 사용할 수 있다. 나아가 인공지능의 강화학습 기술을 게임에 적용하는 것도 고려하고 있다.

최근 바둑 AI의 활성화로 인해 게임에 인공지능을 사용한 어뷰징이 발생하기도 한다. 이에 대해 송은영 팀장은 “바둑 AI를 활용한 어뷰징이 만연한 것은 알고 있다. 전부 확인할 수 없지만 패턴화를 해서 어뷰징을 걸러내는 연구를 진행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대응방안을 제시했다.

이렇게 바둑 AI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바둑 AI 간의 토너먼트를 진행하려는 기획도 진행 중이다. 바둑 AI 토너먼트에 대해 박근한 이사는 “’한돌’이 대회에 참여하기 위한 기술은 아니기 때문에 지금까지 고려하지 않았지만 한국 바둑 산업이 커질 수 있는 기회가 된다면 참가할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장정우 기자 jeongwoo820@chosun.com ]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장정우 기자의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