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오크, 더 쉽고 확실한 보상으로! 용병 콘텐츠 강화 및 지하성 미궁 추가!

작성일 : 2018.12.06

 



[게임조선 = 신호현 기자] 오크가 신규 콘텐츠 '용병 경기장', '미궁'을 포함한 대규모 업데이트를 적용했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기존 콘텐츠를 확장하여 전체적인 즐길거리가 한층 더 풍부해진 것은 물론 장비 및 주요 아이템을 얻을 수 있는 루트 자체가 늘어나 캐릭터 스펙을 올리기가 더 용이해졌다. 또한, 단순한 드랍 확률에 기대지 않고 꾸준히 플레이하는 것만으로도 원하는 보상을 얻을 수 있도록 배려한 것 역시 특징이라고 볼 수 있다.

이제는 장비 아이템 외에도 일부 의상과 펫, 탈것 분해가 가능해진다. 해당 부위의 아이템을 분배하면 전용 화폐를 얻게 되고, 이를 통해 다른 아이템으로 교환이 가능하다.

교환 가능한 품목은 더 추가된다. 앞으로는 단체 지하성에 도전했을 때, 단순 드랍 아이템 획득만이 아니라 별도의 주화를 얻어 이를 모아 더 상위의 장비로 교환이 가능해진다. 현재 단체 지하성의 드랍 테이블은 최대 88레벨 에픽, 교환 가능한 장비는 이보다 더 아이템 레벨이 높은 장비일 가능성이 커진다.


용병 경기장을 플레이하기 위해 먼저 클리어해야하는 퀘스트 '용병의 왕' = 게임조선 촬영

신규 콘텐츠로 '용병 경기장'이 첫 선을 보인다.

이미 커뮤니티 내 소식통을 통해 그 윤곽이 알려졌던 용병 경기장은, 지금은 용병 의뢰 외에는 달리 사용처가 없던 용병들을 파티로 조직하여 임의의 결투를 시키는 콘텐츠로 대전 기록이 누적됨에 따라 순위가 산정되고 이에 대한 보상을 얻을 수 있는 콘텐츠다. 오크로써는 최초, 별도의 컨트롤을 필요로 하지 않고 용병들의 성장 정도, 구성 및 조합에 따라 승패가 갈리는 결투형 전장인 셈.


신규 이벤트 던전인 미궁 = 게임조선 촬영

이번에 같이 선보이는 신규 시스템 '미궁'은 일종의 이벤트 지하성으로 알려져있다. 일반 미궁과 심야 미궁 2가지 난이도로 나뉘며 일반 미궁 보상은 일일 1회, 심야 미궁 보상은 주 1회 획득할 수 있는 대신 심야 미궁의 경우 클리어 성적에 따라 스피드 랭킹 보상을 추가로 획득할 수 있다.

업데이트 기념 이벤트도 시작된다.

먼저 새로운 달성 미션 '모험가 증명'은 지정된 임무를 수행할 때마다 보상을 얻을 수 있고 모두 클리어하면 누구나 손쉽게 희귀 등급 칭호를 획득할 수 있다.


빨리 사고 많이 살수록 유리한 용의 보물 = 게임조선 촬영

또다른 이벤트, '용의 보물'은 이벤트 기간 내 각종 화폐로 용린코인을 구매하여 용린상점에서 다양한 희귀 아이템으로 교환이 가능한 교환 이벤트다. 단순 교환 외에도 용린코인 구매를 진행한 유저들을 대상으로 추첨, 전 서버에서 1명(+@)씩 보상을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추가 제공하는 행운 이벤트 역시 진행된다.

행운 보상 아이템의 구매인원이 증가함에 따라 해당 아이템의 게이지가 점점 증가하여 당첨 인원 수 역시 조금씩 증가하게 되고, 게이지가 100% 달성될 때마다 전서버 당첨인원이 1명씩 증가한다. 이 행운 이벤트는 당일 21:30 ~ 22:00 에 순서대로 추첨을 시작하고, 구매 이력이 있는 유저라면 누구나 추첨 대상에 포함되고 구매 수량이 많을수록 당첨 확률이 높아진다.


고난이도 던전 아이스윈드 계곡 = 게임조선 촬영

지하성(인스턴스 던전)은 퀘스트로만 진입 및 플레이가 가능했던 '아이스윈드 계곡'의 추가가 주된 화제다. 특히 모험 모드 기준으로 드랍 장비 레벨 테이블이 다른 던전보다 높아 105레벨 장비까지 획득할 수 있는만큼 높은 난이도를 자랑하고 있어 유저들의 도전정신을 자극하고 있다.

또한, 첫 직업별 스킬 밸런스 패치도 함께 진행된다. 이미 예고된 바에 따르면 전 직업 스킬이 더욱 강화 / 상향되는 것으로 소개되어 많은 유저들이 기다려왔던 부분 중 하나.

여기에 계급 스킬의 효율이 더욱 강화되고 아쉬움이 남았던 일부 재능의 효율도 더욱 쓰임새 있게 변경된다. 무엇보다 PvE 에 한해서 근거리 직업의 피해량이 증가되어 원거리 직업에 비해 몬스터에 붙기 어려웠던 근거리 직업들의 불만이 한결 잦아들 것으로 보인다. 

이밖에도 기존 2세트 효과, 4세트 효과밖에 없던 전승/계승 장비에 6세트 효과를 추가하여 오픈 초기부터 많은 사랑을 받아온 신성 등급 세트 아이템의 성능이 더욱 막강해지게 됐다.

[신호현 기자 hatchet@chosun.com] [gamechosun.co.kr]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