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파 미니 이벤트

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포토] 2018 롤드컵, 결승전 개막식 화려한 퍼포먼스에 '열광'

작성일 : 2018.11.03

 


라이엇게임즈(한국대표 이승현)가 3일 인천 문학 주경기장에서 개최한 2018 ‘LoL 월드 챔피언십’(이하 롤드컵) 결승전 개막을 앞두고 롤드컵 메인 스폰서인 마스터카드와 함께하는 결승전 개막식이 진행됐다.

 

 

롤드컵 공식 주제가 RISE 무대 = 게임조선 촬영

 

이날 오후 5시에 시작되는 본격적인 경기 시작에 앞서 오후 4시 30분부터 진행된 개막식에는 롤드컵 공식 주제가인 ‘RISE’에 참여한 미국 EDM 그룹 ‘더 글리치 몹(The Glitch Mob)’, 유명 DJ ‘마코(Mako)’, 밴드 ‘더 워드 얼라이브(The Word Alive)’와 함께 RISE의 리믹스 버전을 공개한 K-POP 아이돌 그룹 ‘아이콘(iKON)’의 ‘바비’가 무대에 올라 RISE를 불렀다.

 

지난달 26일 공개된 RISE 뮤직비디오는 유튜브에서 4300만 회의 조회수를 기록 중이며, 10월 25일 공개된 바비의 리믹스 버전은 하루 만에 이미 유튜브 조회 수 160만 이상을 기록할 만큼 큰 관심을 끌었고 그만큼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 냈다.

 

매디슨 비어, (여자)아이들의 미연, 소연, 자이라 번스의 K/DA 무대 = 게임조선 촬영

또한 미국 인기 싱어송라이터인 ‘매디슨 비어(Madison Beer)’, 실력파 신인 걸그룹 ‘(여자) 아이들’의 미연 & 소연, ‘자이라 번스(Jaira Burns)’가 참여한 신곡 무대도 진행됐다.

 

프나틱의 입장 = 게임조선 촬영

 

이후 선수 입장에서도 갈라진 두 개의 무대에 각각 IG와 프나틱이 자리하고 점차 하나로 합쳐지는 퍼포먼스를 선보여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IG의 입장 = 게임조선 촬영

 

한편 오후 5시부터 진행되는 결승전에는 롤드컵 시즌1 이후 처음으로 결승에 진출하는 서구 팀이자 팀 자체적으로도 시즌1 우승 이후 7년만에 결승전에 진출하는 프나틱과 LPL 소속 팀 중 4년 만에 결승에 진출하며 대륙의 마지막 희망이 된 IG가 우승컵을 놓고 대결하게 된다.

 

화려한 무대 연출로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 = 게임조선 촬영

 

[심정선 기자 thebutler@chosun.com] [gamechosun.co.kr]

SNS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