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파 할렘 업데이트 이벤트 커뮤니티채용

겜조뉴스

copyright 2009(c) GAMECHOSUN

게임조선 네트워크

주요 서비스 메뉴 펼치기

커뮤니티 펼치기

게임조선

테일즈런너, 13년만에 시즌2 업데이트…동화나라의 탄생 다룬다

작성일 : 2018.06.14

 

박한수 라온엔터테인먼트 PD = 게임조선 촬영

스마일게이트는 14일 기자간담회를 통해 지난 2006년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레이싱게임 ‘테일즈런너’의 시즌2 업데이트를 공개했다.

박한수 라온엔터테인먼트 PD는 ‘테일즈런너’의 동화나라의 기원을 다룬 ‘카오스제로’를 포함해 각종 신규 콘텐츠가 추가되는 시즌2 업데이트 정보를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공유했다.

시즌2 업데이트 소개에 앞서 박한수 PD는 “’테일즈런너’는 2006년 두발로 달리는 레이싱 콘셉트로 차별점을 두고 스토리, PvP 콘텐츠와 같은 업데이트를 통해 미들코어 게임으로 거듭났다. 또 2016년 달리기 외적인 모드를 추가하며 현재까지 서비스 중이다.”라고 시즌1에 대해 설명했다. 



‘테일즈런너’ 시즌2는 이용자 눈높이 맞춤, 커뮤니티 의견 적극 반영, 개발 생산성 향상을 중점으로 제 2의 전선기를 맞이하자는 목표를 가지고 진행된다. 때문에 주요 이용자 층인 10대 중후반 여성 이용자를 타깃으로 한 콘텐츠 제공, 이용자 소통 창구 마련, 맵 제작 도구 변경과 같은 작업을 바탕으로 시즌2 콘텐츠가 제작됐다. 

이런 목표가 반영된 콘텐츠는 시즌2 메인 업데이트를 앞두고 6월 사전 업데이트를 시작으로 본격 진행된다. 최근 업데이트된 이용자 캐릭터 염색 시스템에 이어서 블록을 이용해 자신이 원하는 공간을 만들 수 있는 블록팜이 6월 업데이트된다. 



이후 7월부터 9월까지 메인 콘텐츠 업데이트가 시작된다. 먼저 2차원 중심의 달리기에서 벗어나 원통이나 뒤틀린 공간을 달리는 3차원 맵이 ‘액스퍼트러닝’이라는 이름으로 추가된다. 이와 함께 벽달리기, 로프 이동과 같은 특수한 달리기도 함께 플레이해볼 수 있다. 

달리기와 관련한 밸런스 패치도 7월에 진행된다. 능력치를 올려주는 아이템의 리밸런싱을 통해 아이템보다는 실력이 승패를 좌우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며, 비슷한 실력의 이용자의 매칭도 진행될 예정이다. 

‘테일즈런너’의 정체성이라 할 수 있는 카오스도 시즌2를 통해 새로운 이야기가 펼쳐진다. 이번 업데이트는 ‘카오스제로’라는 이름으로 동화나라가 존재하지 않았던 과거의 스토리가 진행되며, 혼돈의 시절에서 동화나라 탄생이 밝혀진다. 



이와 함께 이용자는 천사와 악마 진영을 선택해 게임을 플레이하게 되며, 게임을 통해 많은 지역을 획득한 진영이 보상을 획득하게 된다. 이 과정에서 이용자들은 스토리를 확인할 수 있다. 또 각종 유닛을 이용해 대전을 플레이 하는 ‘카오스기사단’도 추가된다. 이용자는 게임을 통해 수집한 기사단으로 전략이 요구되는 PvP 콘텐츨르 플레이할 수 있다. 

한편, 각종 신규 모드도 이용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RPG와 달리기가 결합된 ‘카오스점령전’, 30인 달리기로 최강자를 가리는 챔피언십, 공원에서 플레이할 수 있는 낚시 시스템까지 차례대로 업데이트 된다. 

마지막으로 시즌2 업데이트에 맞춰 카오스와 관련 있는 22번째 캐릭터도 등장할 예정이다. 


[장정우 기자 jeongwoo820@chosun.com ] [gamechosun.co.kr]

SNS
공유

댓글 0